미래엔, 임직원 및 고객 야구장 초청 행사 ‘2019 미래엔데이’ 개최

2019-04-24 09:01 출처: 미래엔

미래엔데이 티켓증정 페이스북 이벤트 페이지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24일 --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대표 김영진)은 5월 9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에서 스폰서데이 행사인 ‘미래엔데이(MiraeN Day)’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올해로 9회째를 맞는 ‘2019 미래엔데이’에는 미래엔 그룹 임직원 및 고객 약 1500여명이 참석해 야구를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미래엔은 이날 북한이탈어린이 및 다문화 어린이로 구성된 ‘고양 허구연 무지개 리틀 야구단’과 ‘일산동구 리틀 야구단’의 대표 어린이에게 시구와 시타 및 그라운드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해당 야구단 소속 어린이들도 함께 초청하여 야구경기를 함께 관람할 예정이다.

경기에 앞서 장외 미래엔 부스에서는 ‘미래엔 교과서 타임라인 맞추기’ 이벤트 및 소중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포토 이벤트가 진행된다. 또한 경기 중에는 ‘북한말 야구 용어 맞추기’와 미래엔 임직원 및 일반 관람객이 참여하는 ‘패밀리 이어 달리기’ 등 다채로운 이닝 이벤트도 마련될 예정이다.

미래엔 김영진 대표는 “프로야구 시즌을 맞아 임직원들과 고객들에게 즐거운 화합의 시간을 제공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미래엔은 고객들을 직접 만날 수 있는 접점의 기회를 만들어 고객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가는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래엔은 2011년부터 키움 히어로즈의 공식 후원사로서 매년 스폰서데이인 ‘미래엔데이’를 개최해왔다. 참여를 원하는 일반인은 미래엔 공식 페이스북에서 5월 2일까지 진행하는 ‘미래엔데이 티켓 증정 이벤트’에 응모할 수 있으며, 추첨을 통해 총 30명에게 9일 진행되는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 티켓 2매를 증정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