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laine Chao 미국 교통부 장관, 하이퍼루프 규제 지침 문서 일정 앞당겨 공개하며 관련 분야 프로젝트 펀딩 자격 부여

차세대 교통 기술 발전 위한 미국 교통부의 적극적 노력 드러내

2020-07-27 09:34 출처: Virgin Hyperloop

워싱턴--(뉴스와이어) 2020년 07월 27일 -- Elaine Chao 미국 교통부 장관과 부처 산하 신흥교통기술(NETT) 위원회는 현지시간 23일 미국 내 하이퍼루프 규제 프레임워크에 대한 지침 문서를 공개했다.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진행된 이벤트에서 Chao 장관은 “본 지침은 혁신 기업과 규제 당국을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담당하며 개발 과정에서 혁신을 저해하지 않으면서 안전을 우선시하고 업계와 정부 양측의 인식을 고취시키는 데 목적이 있다”고 밝혔다.

이번에 공개된 하이퍼루프 관련 지침 문서는 전 세계에서 처음 만들어진 것으로 그만큼 미국이 업계 리더가 되고자 하는 의지를 드러냈다고 볼 수 있다.

리처드 브랜슨(Richard Branson) Virgin Group 창립자는 “하이퍼루프는 21세기 교통을 선도할 독보적인 기회를 제공한다”며 “기존의 현상유지적 관성에서 탈피하며 이런 기회를 받아들이기 위해서는 강력한 비전을 필요로 한다. 이번에 마련된 지침은 미국이 관련 분야 리더십을 차지하는 데 토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Virgin Hyperloop는 2019년 3월부터 1년 반 동안 NETT 위원회와 긴밀히 협력하며 안전하고 신속한 하이퍼루프 도입을 위한 기술 발전에 집중해 왔다.

이 기념비적인 발표는 하이퍼루프 규제와 미국 내 도입을 위한 방향성을 제시하는 한편 관련 프로젝트에 대한 연방정부 예산 획득 자격을 얻었다는 점에서도 의미가 있다.

라이브 스트리밍에 참석한 핀치 풀턴(Finch Fulton) 교통부 운송정책 담당 부차관보는 “현재 기획되고 있는 각종 하이퍼루프 프로젝트에 대해 마그레브, 자기부상 프로젝트와 마찬가지로 보조금 획득 자격을 부여하기로 결정했다”며 “여기에는 연방철도청 CRISI(통합 철도 인프라 및 안전 향상) 프로그램, 장관실 직속 BUILD와 INFRA 보조금 프로그램 등이 포함된다. 또한 교통부가 담당하는 각종 대출 및 융자 프로그램 가운데 일부에 대해서도 신청 자격이 주어진다”고 설명했다.

제이 월더(Jay Walder) Virgin Hyperloop CEO는 “Chao 장관과 NETT 위원회는 하이퍼루프 개발 주도권을 잡기 위해 전례 없는 속도로 협력하고 있다”며 “우리 회사는 현재와 같은 위기 극복을 위한 나라 재건과 발전의 한 방법이 바로 인프라 개발이라는 비전을 가지고 있으며, 교통부도 이를 공유한다는 점이 분명해졌다”고 말했다.

혁신적인 교통수단인 하이퍼루프는 건설, 항공우주, 철도, 자동차, 항공, 전기차, 자율제어 등 업계를 넘나드는 제조, 개발 관련 일자리 창출 기회가 무궁무진할 것으로 전망된다. Virgin Hyperloop는 6월 세계 최대 항공우주 제조사인 Spirit AeroSystems와 제휴를 맺었다. Spirit AeroSystems 소속 엔지니어와 패브리케이터, 빌더, 공급망 및 인증 전문가와 기술자들은 하이퍼루프 보기 대차 제작을 위해 항공우주 업계 전문성을 활용할 방침이며, 이는 관련 분야의 인접성을 활용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이다.

Virgin Hyperloop 개요

Virgin Hyperloop는 하이퍼루프 양산 기술을 성공적으로 테스트한 세계 유일의 기업으로 약 100년 만에 처음으로 새로운 형태의 운송수단을 제시하고 있다. 진공에 가까운 상태에서 전기추진과 전자기부상을 활용하는 당사는 풀 스케일 형태의 하이퍼루프 차량을 성공적으로 운행했다. 이를 통해 더욱 빠르고 안전하며 지속 가능한 근본적으로 새로운 운송 수단을 만들어냈다. 당사는 각국 정부와 파트너사, 투자사와 협력해 하이퍼루프 상용화 작업을 진행 중이며, 십 수년이 아닌 몇 년 안에 현실화할 것이다. Virgin Hyperloop의 기술과 비전, 진행 프로젝트 정보는 홈페이지(virginhyperloop.com/press/spirit-aerosystems-collaboration)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